로고

MENU
top

언론보도 글읽기

[매일경제] 권두한 메디콕스 박사 "초피나무 추출물, 항코로나바이러스제 신약개발 가능성 높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진 작성일20-09-16 17:17 조회1,068회 댓글0건

본문

"사이토카인 폭풍 잠재우는 실험 및 데이터 확보…이른 시일 내 결과 도출 예상"

김경택 기자입력 : 2020.09.14

 

"과거 2004년 초피나무 추출물에서 항코로나바이러스능을 밝혀냈고, 이에 대한 특허도 진행했던 연구경험에 메콕스큐어메드의 임상연구팀 등이 함께하는 만큼 이른 시일 내 가시적 성과가 나올 수 있을 겁니다."

 

코스닥 상장사 메디콕스 사외이사로 합류한 권두한 박사가 초피나무 추출물을 활용한 항코로나바이러스제 신약 개발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14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권두한 박사는 메콕스큐어메드의 천연 초피나무 추출물을 활용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비롯해 항암물질을 암세포 중심에 투여하는 `나노 DDS(Drug delivery system)` 플랫폼 기술에 관심을 갖고, 올 하반기 메콕스큐어메드 모회사 메디콕스의 사외이사로 합류, 본격적으로 연구진에 합류했다.

 

권 박사는 1983년 KIST 한국과학기술연구원(현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이하 생명연) 생물공학부 위촉연구원으로 입소한 이후 37년을 바이러스 연구에 집중해온 베테랑이다. 지난해 생명연을 떠나 현재 바이오코리아, KV바이오젠에서 최고기술책임자를 맡아 B형 간염 바이러스 활성물질개발, 항바이러스능 활성 측정 및 동물 바이러스 질병 관련 제품 개발을 이끌고 있기도 하다.

 

권 박사는 현재 생명연 전문 연구팀을 비롯해 메콕스큐어메드의 임상 연구팀까지 전문인력들이 공동연구를 진행하고 있는데다 천연물의 약리활성 탐색연구를 직접 진행했던 본인의 과거 연구경험이 더해지는 만큼 치료제 개발 가능성은 더욱 높아질 것이라 기대했다.

 

권 박사는 과거 생명연 재직 당시 2000년부터 천연물에서 항바이러스능 물질 탐색을 시작했다고 말한다. 그는 이후 2003년 일부 국내 자생식물이 코로나바이러스에 뛰어난 항바이러스능을 가지고 있음을 밝혀냈고, 이후 인플루엔자바이러스를 비롯한 감기 바이러스 등에 항바이러스능 물질 개발 연구를 수행했다.

 

권 박사는 "현재 메콕스큐어메드의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은 관절염 치료제로 앞서 임상시험이 신청된 초피나무 추출물을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오랜 연구시간 소요를 필요로 하는 실험 및 데이터들 대부분이 이미 확보된 상태"라면서 "코로나19 중증환자가 공통적으로 갖는 사이토카인 폭풍을 조절할 수 있다는 유효 데이터가 이미 초피나무 추출물을 활용한 각종 연구에서 검증돼 있는 만큼, 신속한 결과 도출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코로나19를 비롯한 코로나바이러스의 특성은 변이 바이러스 발생 가능성이 매우 높아 언제든 새로운 바이러스 질병이 발생할 수 있다"며 "앞으로는 감기 같은 만성적인 감염성 호흡기 질환이 될 수 있는 만큼 하루 빨리 항코로나바이러스치료제 개발을 통해 코로나19로 초래된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수 있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김경택 기자 kissmaycry@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수집거부

회사명 : (주)메디콕스
대표이사 : 강진 사업자등록번호 : 214-86-29070

Tel : 02)3218-9500 Fax : 02)3218-9595 Email : medicox1@naver.com

주소 : (06247)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 75길10 영창빌딩 4F

진해공장 : 경남 창원시 진해구 명동 575-5
(TEL : 055-545-3622 / FAX : 055-545-3623)

김해공장 : 경남 김해시 한림면 김해대로 916번길 154-47
(TEL : 055-323-7560 / FAX : 055-323-7561)

Copyright © MEDICOX All Rights Reserved.